롯데케미칼, LAR과 손 잡고 폐플라스틱으로 가방·신발 제작 > 제품/트렌드/기술소개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 신발산업뉴스 > 제품/트랜드/기술등 소개




> 국내신발산업 뉴스
> 해외신발산업 뉴스
> 제품/트랜드/기술등 소개
제품/트랜드/기술등 소개
 
제품/트렌드/기술소개

롯데케미칼, LAR과 손 잡고 폐플라스틱으로 가방·신발 제작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신발산업협회 작성일20-12-17 11:01 조회196회 댓글0건

본문

롯데케미칼, LAR과 손 잡고 폐플라스틱으로 가방·신발 제작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폐페트병으로 가방과 운동화를 만드는 것은 저희 같은 소셜벤처 기업에게는 큰 도전이었습니다. 롯데케미칼 을 포함한 7개 기업이 각자 위치에서 고심하고 노력한 결과로 환경과 공존할 수 있는 제품을 만들 수 있어 큰 의미가 있었습니다."

 


롯데케미칼은 국내 친환경 제품 제조업체인 LAR과 플라스틱 자원선순환 문화 인식 개선과 재생 플라스틱 순환경제를 위한 프로젝트인 'Project LOOP' 일환으로 제품을 제작했다고 17일 밝혔다.

 

롯데케미칼이 주관하는 'Project LOOP'는 환경에 대한 영향을 최소화하고 공생의 가치를 실현하는 것을 목표로, 수퍼빈이 개발한 '네프론'을 통해 폐페트병을 수거해 다른 제품으로 만드는 프로젝트다.

 


이번에 참여한 LAR은 금호섬유공업에서 수거된 페트병을 분쇄 및 원료화한 뒤 한국섬유개발연구원에서는 원사와 원단을 만들어 가방과 신발로 제작했다. 내년 상반기에는 비욘드, 리벨롭의 스타트업에서 의류와 파우치가 추가로 제작될 예정에 있다.


김교현 대표는 "금번 친환경 제품 출시는 각자 회사에게는 의미 있는 첫 걸음이 되었다”며, “ 롯데케미칼 은 국내 대표 화학 기업으로서, 환경과 공존하고 고객에게 가치있는 제품의 소재 공급을 위한 친환경 실천과제를 적극 발굴하고 실행해 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편, 금번에 제작된 Project LOOP 한정판 제품은 LAR 홈페이지와 성수동 심오피스 빌딩 팝업 스토어에서 판매 될 예정이다.

 

윤주 기자 hyj@asiae.co.kr

https://view.asiae.co.kr/article/2020121708553174419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